그롬은 제국령뿐만 아니라 전설적인 울투안의 땅마저 헤집고다닌, 엄청나게 뚱뚱하고 극도로 사나운 고블린 대군주입니다. 전해지는 이야기에 따르면 그는 트롤 고기 한 접시를 익히지 않고 날로 먹어치웠고, 그 고기는 그의 뱃속에서 계속해서 재생하고 있다고 합니다. 그 결과로 그롬은 거의 트롤과 필적할 정도의 상처에 대한 저항력을 얻었습니다만, 그 부작용으로 몹시 뚱뚱해지고 만성적인 소화불량과 위통으로 고통받고 있습니다. 전장에 나가면 그는 커다란 전차를 타고 강력한 도끼인 엘프아귀Elf-biter를 휘두릅니다. 그롬의 곁에는 언제나 조수 니블릿이 함께합니다.

그롬은 고블린 워보스로 취급됩니다. 굉장한 내구력을 지닌 그롬은 고블린 무리를 승리로 이끌 수 있는 좋은 선택입니다.


간식거리 엘프 Eats Elves for Breakfast
울투안 침공 이후 그롬은 고블린 종족의 숙명인 엘프에 대한 두려움을 극복해냈습니다.그롬 휘하의 고블린 병사들은 엘프를 두려워하지 않습니다.

니블릿Niblit
니블릿은 그롬의 신뢰를 한몸에 받고있는 기수입니다. 니블릿은 그롬의 전차와 운명을 함께합니다.

그롬의 도끼The Axe of Grom
거대하고 험악하게 생긴 그롬의 도끼는 와아아아아! 에너지가 그득히 담겨있어 모든 공격을 치명적으로 만듭니다. 이 도끼는 엘프를 상대하는데 특히 유용합니다.

행운의 깃발Lucky Banner
니블릿은 이 낡고 누덕누덕한 깃발을 호부삼아 들고 전장에 나갑니다. 이 깃발은 최소한 지금까지는 그롬과 니블릿을 지켜왔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